사이트맵 | English | 인트라넷
       
        
 
소식 < 알림마당 < 홈
소식
『가톨릭 기도서』(개정판) 소개

『가톨릭 기도서』(개정판) 소개

『로마 미사 경본』과 『미사 독서』가 발행되어 2017년 12월 3일 대림 제1주일부터 시행되고, 『장례 예식』과 『혼인 예식』의 발행을 시작으로 지금은 모든 예식서가 사도좌의 추인을 받고 출판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러한 새 전례서들에 따라 개정한 『가톨릭 기도서』를 새로 펴내면서, 이전 『가톨릭 기도서』(이하, 구판)와 달라진 주요 내용을 아래와 같이 간략히 소개합니다.

1. 기도들을 좀 더 찾기 쉽도록, 구판의 “제2편 특수 기도, 제3편 여러 가지 기도”를 개정판에서는 “제2편 성월 기도, 제3편 호칭 기도, 제4편 여러 가지 기도”로 적절하게 다시 분류하였다.

2. 기도서에 나오는 시편은 성경』의 시편을 다듬어 모든 전례서에 적용한 ‘전례 시편’을 따랐다(주교회의 홈페이지 게시). 특히, “위령 성월”, “비신자들을 위한 기도”, “일상적으로 바치는 성인 호칭 기도”(구판, 성인 호칭 기도), “위령 기도”의 시편이 바뀌었다.

3. 한국천주교주교회의의 승인을 받은 “구원을 비는 기도”와 “124위 한국 순교 복자 호칭 기도”를 추가로 수록하였다.

4. 구판의 「미사 통상문」을 『로마 미사 경본』(제3판)의 새 「미사 통상문」으로 교체하였다. 다만 감사송은 수록하지 않았다.

5. 공소 예식도 새 「미사 통상문」과 일치시키면서, 『미사 밖에서 하는 영성체와 성체 신비 공경 예식』의 “미사 밖에서 하는 영성체 예식”에 따라 일부를 바로잡았다. 특히, 복음 낭독 전에 책과 이마와 입술과 가슴에 십자 표시를 하지 않고, “◎ 주님, 영광 받으소서.”라는 환호도 하지 않는 것에 유의한다.

6. 사도좌의 추인을 받은 전례서들에서 확정된 기도문과 같은 기도문은 동일하게 수정하였다. 예를 들면, “통회 기도”(『고해성사 예식』), “일을 마치고 비는 기도”(『축복 예식』), “고해성사”(『고해성사 예식』), “성 암브로시오의 사은 찬미가”(『서품 예식』), “교황이나 주교를 위한 기도”(『로마 미사 경본』) 등이 있다.

7. 호칭 기도에서 달라진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1) 호칭 기도 양식, 특히 전반부와 후반부를 모두 『로마 미사 경본』과 전례서들에서 제시하는 양식에 따라 통일하였다. 
2) 103위 한국 성인 호칭 기도에서 호칭 “성모 마리아님”은 『로마 미사 경본』의 호칭 기도와 통일시켜, “천주의 성모님”으로 수정하였다.
3) 구판의 “성인 호칭 기도”는 그 기능에 적절하게 “일상적으로 바치는 성인 호칭 기도”로 명칭을 수정하고, 그 안의 시편도 “전례 시편”을 따랐다.
4) 124위 한국 순교 복자 호칭 기도를 추가하고, “배필이신 성 요셉”은 다음과 같이 수정하였다.
  ○ 그 배필이신 성 요셉
  ● 저희를 위하여 빌어 주소서.
     다음은 같은 후렴
5) 이 밖에 일부 기도문도 『로마 미사 경본』에 따라 통일하였다.

8. “위령 기도”는 『장례 예식』과 일치시키고, 시편은 “전례 시편”을 적용하였으며, 설이나 한가위에 할 수 있는 기도문을 추가하였다. 그러나 『상장 예식』이 개정되기 전까지는, 『상장 예식』의 연도도 계속 유효하다.

9. 이 밖에 일부 기도문을 『로마 미사 경본』에 따라 통일하고, 변경된 교회 용어들을 적용하였으며, 지금까지 써 온 기도문들을 존중하면서도 더욱 우리말 예법에 맞게 다듬었다.

* 주요 기도문 변경 내용(* 파란색 표시가 변경 내용임)

기도문

기존

2017년 개정(2018년 발행)

통회 기도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일을 마치고 바치는 기도

(성모님께 보호를 청하는 기도)
거룩하신 천주의 성모님,
   저희를 지켜주시고
   어려울 때 저희가 드리는 간절한 기도를 물리치지 마소서.
   또한 온갖 위험에서 언제나 저희를 지켜주소서.
   영화롭고 복되신 동정녀시여.
(성모님께 보호를 청하는 기도)
주의 성모님,
당신의 보호에 저희를 맡기오니
어려울 때에 저희의 간절한 기도를 외면하지 마시고
항상 모든 위험에서 저희를 구하소서.
영화롭고 복되신 동정녀시여.

저녁 기도

   십자성호를 그으며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 아멘.

╋ 주님, 오늘 생각과 말과 행위로 지은 죄와
   의무를 소홀히 한 죄를 자세히 살피고
   그 가운데 버릇이 된 죄를 깨닫게 하소서.
   잠깐 반성한다.

◎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또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주소서.
   아멘.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진리의 근원이시며
   그르침이 없으시므로
   계시하신 진리를
   교회가 가르치는 대로 굳게 믿나이다.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자비의 근원이시며
   저버림이 없으시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공로를 통하여 주실
   구원의 은총과 영원한 생명을 바라나이다.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사랑의 근원이시며
   한없이 좋으시므로
   마음을 다하여 주님을 사랑하며
   이웃을 제 몸같이 사랑하나이다.

╋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오늘 하루도 이미 저물었나이다.
이제 저희는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모든 천사와 성인과 함께 주님을 흠숭하며
지금 이 순간까지 베풀어 주신
주님의 사랑에 감사하나이다.
◎ 아멘.

╋ 전능하신 천주
   십자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 성자와 성령께서는
   저희에게 강복하시고 지켜주소서.
◎ 아멘. 
   십자 성호를 그으며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 아멘.

╋ 주님, 오늘 생각과 말과 행위로 지은 죄와
   의무를 소홀히 한 죄를 자세히 살피고
   그 가운데 버릇이 된 죄를 깨닫게 하소서.
   잠깐 반성한다.

◎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아멘.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진리의 근원이시며
    그르침이 없으시므로
    계시하신 진리를
    교회가 가르치는 대로 굳게 믿나이다.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자비의 근원이시며
    저버림이 없으시므로
    예수 그리스도의 공로를 통하여 주실
    구원의 은총과 영원한 생명을 바라나이다.

○ 하느님, 하느님께서는 사랑의 근원이시며
    한없이 좋으시므로
    마음을 다하여 주님을 사랑하며
    이웃을 제 몸같이 사랑하나이다.

╋ 하늘에 계신 우리 아버지,
    오늘 하루도 이미 저물었나이다.
    이제 저희는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모든 천사와 성인과 함께 주님을 흠숭하며
    지금 이 순간까지 베풀어 주신
    주님의 사랑에 감사하나이다.
◎ 아멘.

╋ 전능하신 천주
    십자 성호를 그으며
    성부와 성자와 성령께서는
    저희에게 강복하시고 지켜 주소서.
◎ 아멘.

고해성사

1. 먼저, 지은 죄를 모두 알아내고
2. 진정으로 뉘우치며
3. 다시는 죄를 짓지 않기로 굳게 결심하고
4. "고백기도"와 "통회기도"를 바친다.

십자 성호를 그으며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  하느님의 자비와 은총을 굳게 믿으며
     그 동안 지은 죄를 뉘우치고
    사실대로 고백하십시오.
● 아멘.
● 고해한 지 (몇 일, 몇 주일, 몇 달) 됩니다.
     알아낸 죄를 낱낱이 고백한다.

     죄를 고백한 다음
● 이 밖에 알아내지 못한 죄도
     모두 용서하여 주십시오.
     사제는 고백자에게 훈계하고 보속을 준다.
     필요하다면 고백자에게 다음 통회기도를 바치게 할 수 있다.

  ●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주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사오니
     악을 저지르고 선을 소홀히 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또한 주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주소서.

     사제는 고백자 머리 위에 두 손이나 오른손을 펴 들고 사죄경을 외운다.

╋  인자하신 천주 성부께서
     당신 성자의 죽음과 부활로
     세상을 당신과 화해시켜 주시고
      죄를 사하시기 위하여 성령을 보내주셨으니
     교회의 직무 수행으로
     몸소 이 교우에게 용서와 평화를 주소서.

     나도 성부와 ✠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사하나이다.
● 아멘.




╋ 주님을 찬미합시다.
주님의 자비는 영원합니다.
╋ 주님께서 죄를 용서해 주셨습니다.
     평안히 가십시오.
● 감사합니다.

1. 먼저 고해자는, 지은 죄를 모두 알아내고
2. 진정으로 뉘우치며
3. 다시는 죄를 짓지 않기로 굳게 결심하고
4. “고백 기도”와 “통회 기도”를 바친다. 


  십자 성호를 그으며
●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아멘.
╋ 하느님께서 우리 마음을 비추어 주시니
    하느님의 자비를 굳게 믿으며
    그동안 지은 죄를 사실대로 고백하십시오.
● 아멘.
● 고해한 지 (며칠, 몇 주일, 몇 달) 됩니다.
    알아낸 죄를 낱낱이 고백한다.

    죄를 고백한 다음
● 이 밖에 알아내지 못한 죄도
    모두 용서하여 주십시오.
  사제는 고해자에게 통회를 하도록 권고하고 보속을 준다.
필요하다면 고해자에게 아래의 통회 기도를 바치게 할 수 있다.

● 하느님,
    제가 죄를 지어
    참으로 사랑받으셔야 할
    하느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였기에
    악을 저지르고 선을 멀리한 모든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나이다.
    하느님의 은총으로 속죄하고
    다시는 죄를 짓지 않으며
    죄지을 기회를 피하기로 굳게 다짐하오니
    우리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의 수난 공로를 보시고
    저에게 자비를 베풀어 주소서.

  사제는 고해자의 머리 위에 두 손을 얹거나 적어도 오른손을 펴 들고 사죄경을 외운다.

╋ 인자하신 천주 성부께서
    성자의 죽음과 부활로
    세상을 당신과 화해시키시고
    죄를 용서하시려고 성령을 보내 주셨으니
    교회의 직무를 통하여
    몸소 이 교우에게 용서와 평화를 주소서.

    나도 성부와 ✠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용서합니다.
● 아멘.
-----------------------------
  고해자가 죽을 위험이 있으면, 사죄경의 핵심 구절만 아래와 같이 할 수 있다.
╋ 나는 성부와 ✠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이 교우의 죄를 용서합니다.
-----------------------------
╋ 주님은 좋으신 분이시니 찬미합시다.
● 주님의 자애는 영원하시다.
╋ 주님께서 죄를 용서해 주셨습니다.
    평화로이 가십시오.
● 감사합니다.

구원을 비는 기도

없음 예수님, 저희 죄를 용서하시며
저희를 지옥 불에서 구하시고
연옥 영혼을 돌보시며
가장 버림받은 영혼을 돌보소서.
 
2018년 7-8월 피정 목록 2018-07-02 2822
[신간] 2018-2019 다해 전례력 2018-07-09 675
> 『가톨릭 기도서』(개정판) 소개 2018-06-29 6486
[담화] 2018년 제23회 농민 주일 담화 2018-06-26 3843
[전례력] 2019년 이동 축일과 특별 주일 2018-06-21 8213
 
 
 
04918 서울시 광진구 면목로 74  Tel: 02-460-7500 Fax: 02-460-7505 E-mail: cbck@cbck.or.kr
Copyright ⓒ CCK. All Rights Reserved